전라남도 친환경농업관

본문바로가기

인트로무비

서브메뉴

남도친환경농업
  • 서브메뉴01
  • 서브메뉴0101
  • 서브메뉴0102
  • 서브메뉴0103
  • 서브메뉴0105
  • 서브메뉴02
  • 서브메뉴0201
  • 서브메뉴0202
  • 서브메뉴0203
  • 서브메뉴03
  • 서브메뉴0301
  • 서브메뉴0304
  • 서브메뉴04
  • 서브메뉴0401
  • 서브메뉴0402

서브컨텐츠

전남 소식
홈남도친환경농업 > 친환경농업 소식 > 전남 소식
제목 : 농업기술원, 무화과 잎 활용 미백 기능성 화장품 개발
첨부파일 : 조회수 : 13
 
- 피부 미백·주름 개선 효과 있는 세럼·크림으로 부가가치화 -

전라남도농업기술원은 전남지역 특화작목인 무화과 잎을 이용해 피부 미백, 주름 개선에 효과가 있는 기능성 화장품 세럼과 크림을 개발했다고 1일 밝혔다. 이번 제품은 전남농업기술원이 농촌진흥청의 지역농업연구기반 및 전략작목 육성사업 연구개발을 통해 이룬 성과다. 그동안 부산물로 방치된 무화과 잎을 업사이클링(upcycling) 제품으로 재탄생시켜 산업적으로 부가가치를 극대화한 것이다.

전남은 전국 무화과 재배면적 762ha 중 96.5%(735ha)를 생산하는 주산지이며 대부분 단일품종인 승정도우핀을 재배하고 있어 기능성 원료 소재화가 용이한 장점을 가지고 있다.

전남농업기술원은 항산화 효과가 뛰어나고 비타민 P가 풍부해 피부 미백 개선 효과가 있는 무화과 잎 추출물을 특허 출원했으며, 대한민국 화장품 원료집(KCID)에도 등재했다. 특히 무화과 잎을 따로 재배하지 않고도 무화과 수확 후기에 원료를 손쉽게 확보할 수 있어 경제성이 높고, 재배 농가의 새로운 소득원으로도 손색이 없을 것으로 평가된다. 전남도농업기술원 과수연구소는 이번에 개발된 화장품의 국내 마케팅과 수출 촉진을 위해 아토피와 민감 피부 개선 전문 화장품 업체인 네이처메딕스와 기술이전과 기술제휴 협력을 추진했다.

박홍재 전남도농업기술원장은 “앞으로도 전남의 비교우위 기능성 특산자원을 활용한 상품개발 및 사업화로 농가 소득 창출과 지역농업 경쟁력 강화에 보탬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전남도농업기술원은 이번 무화과 잎 활용 미백 기능성 화장품 개발뿐 아니라 무화과를 활용한 저당잼 등 신규 가공품을 개발해 농가 수익을 확대해왔다.
 
紐⑸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