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라남도 친환경농업관

본문바로가기

인트로무비

서브메뉴

남도친환경농업
  • 서브메뉴01
  • 서브메뉴0101
  • 서브메뉴0102
  • 서브메뉴0103
  • 서브메뉴0105
  • 서브메뉴02
  • 서브메뉴0201
  • 서브메뉴0202
  • 서브메뉴0203
  • 서브메뉴03
  • 서브메뉴0301
  • 서브메뉴0304
  • 서브메뉴04
  • 서브메뉴0401
  • 서브메뉴0402

서브컨텐츠

전남 소식
홈남도친환경농업 > 친환경농업 소식 > 전남 소식
제목 : 전남도, 집중호우 피해농가 ‘경영자금’ 긴급 지원
첨부파일 : 조회수 : 5
 
-재해대책농축산 경영자금…신속 피해복구 및 경영안정 도모-

전라남도는 최근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농업인의 원활한 피해복구와 신속한 경영안정을 위해 경영자금에 대한 긴급 지원에 나섰다.

최근 집중호우로 전남지역에서는 농작물 8천 736ha 침수도복을 비롯 비닐하우스 33.9ha, 축산시설 1.6ha, 기타 부대시설 19.3ha 등이 파손됐으며, 농경지가 269ha가 유실·매몰되고, 24만 3천 마리의 가축이 폐사하는 등 큰 피해가 발생했다.

이에 따라 전라남도는 ‘재해대책경영자금’을 융자 지원하고, ‘농축산경영자금’에 대해서도 이자를 감면하고 상환을 연기해주기로 했다.

우선 ‘재해대책경영자금’은 도내 피해농가 3천 31농가에게 274억 원을 융자 지원할 방침이다.

해당 농가는 고정금리(1.5%)와 6개월 단위 변동금리(올 9월 기준, 0.97%) 중 선택할 수 있으며, ha당 벼 522만원, 배 2천 637만원, 사과 2천 534만원 등을 기준으로 최대 5천만 원까지 융자 받을 있다. 대출기간은 기본 1년이며 추가로 과수농가는 3년, 기타 농가는 1년 추가 연장할 수 있다.

신청기간은 17일부터 오는 12월 31일까지로, 해당 농업인은 재해대책경영자금 융자 신청서를 읍면동에서 확인 받은 후 지역 농협으로 제출하면 된다.

‘농축산경영자금’은 농가단위 피해율 30% 이상인 1천 167농가를 대상으로 한다. 대상 농가는 융자금 270억 원에 대한 이자를 감면(1.4%→0%) 받게 되며, 상환기간도 피해율 30∼49% 농가일 경우 1년간, 50% 이상 농가는 2년간 연장 해준다.

해당 시군이 오는 17일까지 지역 농협에 명단을 통지하면 일괄적으로 이자감면과 상환연기가 이뤄진다.

김경호 전라남도 농축산식품국장은 “집중호우와 잇따른 태풍으로 많은 피해농가들의 시름이 크다”며 “빠른 시일내에 농가가 안정을 되찾을 수 있도록 재해대책경영자금과 농축산경영자금을 신속히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紐⑸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