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라남도 친환경농업관

본문바로가기

인트로무비

서브메뉴

남도친환경농업
  • 서브메뉴01
  • 서브메뉴0101
  • 서브메뉴0102
  • 서브메뉴0103
  • 서브메뉴0105
  • 서브메뉴02
  • 서브메뉴0201
  • 서브메뉴0202
  • 서브메뉴0203
  • 서브메뉴03
  • 서브메뉴0301
  • 서브메뉴0304
  • 서브메뉴04
  • 서브메뉴0401
  • 서브메뉴0402

서브컨텐츠

전남 소식
홈남도친환경농업 > 친환경농업 소식 > 전남 소식
제목 : 전남도KTH, 농특산물 T-커머스 분야 ‘판매 확대’ 맞손
첨부파일 : 조회수 : 34
 
-폭풍 성장 중인 T-커머스 분야 첫 업무협약-

전라남도와 KTH가 전남 농특산물의 T-커머스 분야 판매확대를 위해 손을 맞잡았다.

T-커머스는 TV홈쇼핑과 온라인 쇼핑의 장점을 모두 가진 양방향 데이터TV 쇼핑으로, 비대면 시대에 가장 유망한 신성장 동력으로 각광 받고 있다.

전라남도는 22일 도청 정약용실에서 김영록 전라남도지사와 이필재 KTH 대표이사 등이 참석한 가운데 전라남도 우수 농특산물 홍보와 판매확대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에 따라 전라남도와 KTH는 전남 우수 농특산물 발굴과 마케팅 활성화를 공동 협력키로 했으며, ‘K쇼핑 온라인몰’에 남도장터 브랜드관을 운영하고 제철 농산물 수확기에 맞춰 전남의 농수축산물 특집전 행사도 추진키로 했다.

이번 협약으로 전라남도는 판로확대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소 농가와 농식품 업체에게 홈쇼핑을 통한 판매를 지원할 수 있게 됐다.

KTH는 지난 2012년 국내 최초로 디지털홈쇼핑(K쇼핑) 시장을 개척한 이래 매년 전년 동기 대비 120% 이상의 매출 성장률을 기록 중이다. 지난해 최대 매출 및 영업이익 흑자를 달성하는 등 지속적으로 성장한 업계 선도 기업이다.

김영록 전라남도지사는 “전남의 우수 농특산물들이 T-커머스 판매를 통해 국민에게 더욱 가까이 다가설 수 있게 됐다”며 “소비자인 국민과 생산자인 농민 모두에게 행복을 줄 수 있도록 힘껏 돕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전라남도는 TV 홈쇼핑 판매 지원을 위해 40개 농식품 업체를 선정하고 업체당 1천만 원을 보조하고 있다. 최근까지 14개 업체가 TV 홈쇼핑에 참여해 9억 8천 500만 원의 매출을 올린 바 있다.
 
紐⑸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