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라남도 친환경농업관

본문바로가기

인트로무비

서브메뉴

남도친환경농업
  • 서브메뉴01
  • 서브메뉴0101
  • 서브메뉴0102
  • 서브메뉴0103
  • 서브메뉴0105
  • 서브메뉴02
  • 서브메뉴0201
  • 서브메뉴0202
  • 서브메뉴0203
  • 서브메뉴03
  • 서브메뉴0301
  • 서브메뉴0304
  • 서브메뉴04
  • 서브메뉴0401
  • 서브메뉴0402

서브컨텐츠

전남 소식
홈남도친환경농업 > 친환경농업 소식 > 전남 소식
제목 : 전남도, 청년 창업농업인 175명 선발키로
첨부파일 : 조회수 : 62
 
-22일까지 농림사업정보시스템서 접수…영농 지원금컨설팅 등 종합 지원-

전라남도는 농업·농촌의 급속한 고령화를 막고 청년의 농업 분야 진출을 촉진하기 위해 영농 의지와 발전 가능성이 큰 청년 창업농 175명을 선발해 지원한다고 2일 밝혔다.

신청 대상은 만 18세 이상 만 40세 미만, 독립 영농경력 3년 이하(예정자 포함)청년 창업농이다.

선발된 청년 창업농에겐 최장 3년간, 월 최대 100만 원의 영농정착지원금과 3억 원 한도의 창업자금, 농신보 우대보증, 농지 임대 우선 지원, 영농기술 교육 등이 종합 지원된다.

영농정착 지원금은 경영비나 일반 가계 자금으로 사용할 수 있다. 농협 청년농업희망카드를 발급해 바우처 방식으로 지급한다. 지원금을 수령하는 청년농업인에게는 영농 유지, 교육 이수, 경영장부 작성 등 의무가 부여된다.

전라남도는 현재 497명에게 영농정착 지원금을 지원하고 있다. 또한 영농자금, 기술지원뿐만 아니라 청년농업인 역량 강화 및 네트워크 형성 등을 위한 사업을 확대하고, 지원금 취지에 맞는 자금 사용 여부와 의무 이행 사항 점검 등 사후 관리를 강화할 계획이다.

사업 신청을 바라는 청년농업인은 1월 22일까지 농림사업정보시스템(www.agrix.go.kr)에 접속해 신청서와 함께 관련 서류를 제출하면 된다.

이귀동 전라남도 농업정책과장은 “젊고 유능한 인재의 농업 분야 진출을 촉진해 활력 넘치는 농촌을 만들겠다”며 “영농에 관심 있는 청년이 많이 신청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紐⑸줉